레옹 브라이틀링(Léon Breitling)은 크로노그래프 개 발에 주력했는데

레옹 브라이틀링(Léon Breitling)은 크로노그래프 개 발에 주력했는데

레옹 브라이틀링(Léon Breitling)은 크로노그래프 개 발에 주력했는데, 당시에는 산업, 군사, 과학 분야뿐 아니라 운동관련 기관에서도 이 기술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었습니다. 1889년, 레옹 브라이틀링(Léon Breitling)은 세련된 디자인, 복잡하지 않은 제조 공정, 그리고 간단한 유지보수로 경쟁자들과 차별화되는 단 순화시킨 모델로 특허를 받았습니다.

여러 수상 후 회사의 입지를 다진 브라이틀링은 1892 년에 라쇼드퐁(La Chaux-de-Fonds)에 위치한 새 공 장으로 이전합니다. L. 브라이틀링, 몽블리앙 시계 제 조사는 곧 정밀하고 혁신적인 시계를 만들기 위해 주 력하는 60명의 직원을 고용합니다.

1893년, 회사는 팔일동안 파워리저브를 제공하는 놀 라운 무브먼트에 대한 특허를 획득합니다. 1896년, 브라이틀링은 5분의 2초까지 정확한 크로노그래프를 제작하는 과업을 이뤄냈습니다. 환자의 맥박 수를 측 정하기에 이상적인 로그 스케일이 특징인 펄소그래프 모델은 의사들에게서 높은 평가를 받았습니다. 회사 는 10년 안에 100,000점 이상의 크로노그래프와 스 톱워치를 판매했습니다.

자동차가 인기있는 교통 수단으로 부상한 1905년, 레 옹 브라이틀링(Léon Breitling)은 15에서 150km/h 사 이의 모든 속도를 측정할 수 있는 간단한 타이머/속 도계의 특허를 냈습니다. 비테세 타이머는 운전자는 물론 경찰도 속도를 측정할 수 있게 해주었고, 곧 스 위스에서 속도위반 딱지가 최초로 발급되었습니다.